Mark Edward Lewis, China Between Empires -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 Introduction 書案

Introduction

Native accounts of Chinese history prefer to focus on times of unity and military power, and as a consequence they slight the four centuries after the Han state collapsed at the hands of religious rebels and regional warlords. The relegation of this period to secondary status is reected in the absence of any conventionally agreed upon name. Following the tra-ditional practice of periodization by dynasties, modern Chinese scholars call this the Wei, Jin, and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Western scholars have suggested alternatives such as the Age of Disunion or the Early Medieval period—but the former assumes that Chinese unity under a single regime was the normal state of affairs, which it was not, and the latter imposes a Western template on Chinese history.

중국사 고유의 설명은 통일적이며 군사력이 있는 시기에 집중하는 것을 선호하며, 결과적으로 그것들은 종교적 반도들과 지역 군벌들에 의해 한 왕조가 붕괴한 뒤 4세기 동안을 무시한다[slight]. 이 시기를 2차적 지위로 격하[relegation]하는 것은 명칭에 관해 관습적으로 합의된 것이 부재한다는 것에 반영되어 있다. 왕조들로 시기를 구분하는 전통적 방식에 따라, 현대 중국 학자들은 이 시기를 위, , 남북조 시기라고 부른다. 서구 학자들은 비통합 시기나 초기 중세와 같은 대안들을 제안했으나-전자는 실제로는 그렇지 않았지만 단일한 정권 하의 중국 통일이 정상적 상태[state of affairs]라고 상정하는 것이고, 후자는 중국사에 대해 서구적 모본을 적용하는 것이다.

 

While acknowledging its limits, I have adopted a modied Chinese name—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for two reasons. First, this designation simplies the native terminology by recognizing that the political world during these four centuries was dened by a split between the drainage basins of China’s two major rivers. During the so-called Wei period—better known as the Three Kingdoms—China was divided be-tween one state that ruled the Yellow River valley in the North and two that partitioned the Yangzi valley in the south. The subsequent Jin period united China for only three decades, followed by a century of renewed di-vision between the Yellow River and the Yangzi.

그 한계를 인식하면서, 나는 중국식 명칭-남북조-을 두 가지 이유에서 수정했다. 첫째, 이 명칭{명명}[designation]은 중국식 용어[terminology]를 이 4세기 동안의 정치적 세계가 중국의 두 주요 하천의 유역[drainage] 분지 간 분리에 의해 정의되었음을 인식함으로써 단순화한다. 소위 위 왕조 시기-3국 시대로 더 잘 알려져 있는- 중국은 북부의 황하 계곡지를 지배한 한 국가와 남부의 양자강 계곡지를 분할한 두 국가에 의해 분립되었다. 후속된 진 왕조 시기는 중국을 단 30년간 통합시켰을 뿐이고, 황하 계곡지와 양자강 계곡지 간의 분단을 새로이 한 1세기가 뒤따랐다.

 

But a second and more important reason for preferring the rubric of north and south” is that major changes associated with this geograph-ical division in many ways dene the historical signicance of this period. The southward migration of a large percentage of the Han population,and the cultural innovations elicited by their encounter with an unfamil-iar landscape and distinct peoples, led to a divergence of the south from the culture of the north. While the nam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acknowledges that fact of political division, it also suggests the expansion and diversication of the Chinese cultural sphere during this seminal epoch in the history of imperial China.

그러나 북과 남이라는 지문[rubric]을 선호하는 두 번째이자 더 중요한 이유는 여러 면에서 이 지리적 분단과 관련된 주요한 변화들이 이 시기의 역사적 특징을 정의하기 때문이다. 한인 인구 다수의 남도와 낯선 풍광과 판이하게 다른 사람들과의 조우에 의해 이끌어내진 문화적 혁신{창달}이 북부의 문화로부터 남부의 분화로 이어졌다. “남북조라는 명칭이 정치적 분단의 사실을 인지하고 있지만 또한 이 황조시기 중국사의 시대 동안 중대한[seminal] 중국 문화권의 확장과 다양화 역시 시사한다.

 

Five central themes of diversication are interwoven in the chapters that follow:

(1) the geographic redenition of China, both its internal structure and its relations with the outer world;

(2) the emergence of a new social elite distinguished by a novel set of cultural and literary practices;

(3) the appearance of a discrete, often hereditary, military popula-tion and new military institutions;

(4) the progressive detachment from society of an imperial govern-ment underpinned by this military power; and

(5) the rise of major religions no longer strictly mapped onto the dominant social and political groupings

5개의 다양화에 대한 중심적 테마가 후속 장들에 구성[interweave]되어 있다 :

(1) 내부적 구조와 외부 세계와의 관계 양 측면 모두에서의 중국의 지리적 재정

(2) 일련의 새로운[novel] 문화 및 문학적 현상에 의해 구별되는 새로운 사회적 엘리트의 등장

(3) 개별적이며 종종 세습적인 군호와 새로운 군 조직의 출현

(4) 이 군사력에 의해 지지된 황제 정체{황제지배체제} 사회로부터의 전향적 분리

(5) 지배적 사회 및 정치적 분류{신분 분위}와 더 이상 엄정하게 연관되지 않는 주요 종교의 부상

 

As its position on this list suggests, the single most important develop-ment in the four centuries between the Han and Tang dynasties was the geographic redenition of China. This had at least four aspects. First and most signicant was the full-scale colonization and settling of the Yangzi valley to the south. While this river had been part of a broadly dened Chinese cultural sphere since prehistoric times and part of its political sphere since the Warring States period, it had nevertheless remained a secondary geographic zone. At the end of the Western Han (202 b.c.–a.d. 8), less than a quarter of the registered population lived in the Yangzi River valley, and these people were regarded as having a distinct and somewhat alien regional culture. 1 But under the pressure of invasion and ood, a signicant southward migration of the Chinese population began in the Eastern Han (a.d. 25–220) and reached its full force in the early fourth century. In their steady occupation of the south, the Han Chinese cleared hillsides and drained marshes in order to expand their agricul-tural activities, displacing or absorbing native peoples in their wake. They also began to move higher into previously unoccupied reaches of hills and mountains. This process of lling up unoccupied land that had been incorporated into the Chinese realm was the second major geo-graphic change during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이 목록의 순서가 시사하듯, 한 왕조와 당 왕조 사이의 4세기 간 이루어진 가장 중요한 발전은 중국의 지리적 재정이었다. 이것은 최소한 네 가지 양상을 가졌다. 첫번째이자 가장 명징한 것은 남향 양상이었던 양자강 계곡지의 전면적 식민화와 안정화였다. 선사시대에 광범위하게 중국 문화권의 일부로 정의되었고 전국시대에 정치적 영향권의 일부였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2차적 지리상 지역으로 남아 있었다. 서한 말(BC 202~AD 8) 등재된 인구의 1/4 이하가 양자강 계곡지에 거주했고, 이 사람들은 구분되며 약간분 이질적인 지역적 문화를 갖는 것으로 간주되었다. 그러나 침략과 홍수의 압박 하에 중국인구의 명징한 남도가 동한(AD 25~220)에 시작되었고 4세기 초 극점에 이르렀다. 한인들은 그들의 꾸준한 남방 점거 과정에서[in their wake] 농업활동을 확장하기 위해 선주민들을 축출하거나 흡수하면서 구릉지대와 건조된 습지를 소제했다. 그들은 또한 구릉지와 산지의 이전에 점유되지 않은 영역으로 더 높이 이동하기 시작했다. 중국의 지역에 병합된[incorporate] 미점유된 토지를 채워 나가는 이러한 과정은 남북조 시기 두번째의 주요한 지리적 변화였다.

 

The third aspect of geographic redenition entailed an extension of China’s knowledge of the outside world and a revised understanding of its place in that larger sphere. The arrival of Buddhism brought with it regular trade with Central Asia and the Indian subcontinent. In China’s worldview, Japan moved from the realm of myth to reality during this pe-riod. Although the far south remained largely alien territory, the city that evolved into modern Guangzhou (Canton) emerged as a vibrant trade center, and it brought parts of the Chinese population into contact with Southeast Asia as well as India and points west through sea trade.

지리적 재정의 세번째 양상은 외부세계에 대한 중국의 지식의 연장과 더 큰 지역에서의 그 스스로의 위치에 대한 수정된 이해를 수반했다[entail]. 불교의 전래는 중앙 아시아와 인도 아대륙과의 정규적 교역을 수반했다. 중국의 세계관에서 일본은 이 기간 동안 신화에서 현실의 영역으로 천이했다. 남부의 원격한 지역은 대부분 생소한 지대로 남았지만 현대의 광저우(칸톤)로 발전한 도시가 활기찬[vibrant] 교역 중심으로 현현했고, 중국 인구 일부가 인도뿐 아니라 동남 아시아와 접촉하며 해상 교역을 통해 서진하도록 했다.

 

A nal geographic redenition occurred within Chinese culture itself: the creation of intermediate social spaces between the household and the state. Whereas Han literature had focused on the court and the capital, subsequent centuries witnessed the rise of a literature devoted to discrete regions and local cultures. The ambit of literature came to include rural villages, mountain landscapes, and desolate frontier zones. This exten-sion of the range and themes of literature and high culture transformed China’s social elites. They developed a new set of physical spaces—the garden, the temple, the mansion salon, the country villa—in which to as-semble and engage in cultural and religious activities.

마지막 지리적 재정은 중국 문화 자체에서 나타났다: 국가와 일족 간 중간적[intermediate] 사회적 공간들이 만들어졌다. 한대의 문학이 궁정과 수도에 초점을 맞추었다면, 이후의 세기들에서는 개별적인 지역과 지역 문화에 헌정된 문학의 발흥을 볼 수 있었다. 문학의 영역[ambit]은 교외의 촌락들, 산의 풍경, 그리고 황량한 변경 지대를 포함하게 되었다. 문학과 고급문화의 범위와 테마의 연장은 중국의 사회적 엘리트를 전변시켰다. 그들은 {그 안에서} 문화 및 종교적 활동을 구성하고 그에 참가할 수 있는 일련의 새로운 물리적 공간들을 개발했다-정원, 사원, 저택의 사랑방, 향리의 별장-.

 

The second central theme of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was the emergence of this new elite. The great Han families had distin-guished themselves largely by their material wealth—especially land—their networks of social connections, and their domination of court of-ces. Wealth and political power were the hallmarks of status in early imperial China. Elites of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by con-trast, divided themselves more nely, through the range of cultural and literary activities they pursued. Verse composition, calligraphy, philo-sophical conversation, distinctive costume, and rened bearing were all cultivated and invoked to distinguish a self-dened group of genteel fami-lies from those who were merely wealthy or powerful. These status-generating activities gradually became conated with new methods of re-cruiting men for ofcial positionsmethods which allowed a hereditary claim to entry-level government posts.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was also the period when elites began to dene their kin groups through the composition of detailed, written genealogies.

남북조 시대의 두번째 중심적 테마는 새로운 엘리트의 등장이었다. 한 왕조의 대성들은 대부분 물질적 부-특히 토지-와 사회적 관계의 네트워크, 그리고 정내 관직에 대한 지배를 통해 구별시켰다. 부와 정치적 권력은 고대 중국 왕조에서의 지위의 특징이었다. 대조적으로 남북조 시대의 엘리트들은 그들이 추구한 문화 및 문학적 활동을 통해 스스로를 더 정묘하게[finely] 구분시켰다. 운문[verse] 작성{시작}, 서예[calligraphy], 철학적 대화, 독창적[distinctive] 복장, 세련된[refined] 태도[bearing] 고아한 상류층 가문의 자인적 집단을 단순히 부유하거나 권력이 있는 자들로부터 구별시키기 위해 배양[cultivate]되고 활용[invoke]되었다. 이들 지위 생성 활동들은 점진적으로 관위에 인원을 선발하는 새로운 방편에 혼융되었다-초급 관위에 대한 세습적 주장을 허용한 방식이었다. 남북조 시대는 또한 엘리트들이 그들의 친족들을 상세화되고 문서화된 보학{계보, 족보}[genealogy]의 작성을 통해 정의하기 시작한 시기였다.

 

A third major force of diversication was the rise of armies drawn pri-marily from hereditary military households. After the abolition of univer-sal military service in a.d. 32, the Han court relied primarily on non-Chinese horsemen, convicts, and volunteers. The warlords who arose at the end of the Han manned their armies with servile tenants, nomadic warriors, and defeated religious rebels. In the decades and centuries that followed, these tenant soldiers and refugees formed a largely hereditary pool of soldiers, while non-Chinese horsemen formed another. These two bodies of soldiers eventually dwarfed the military power of individual landlords and lineage coalitions. From the early decades of the fth cen-tury, the shift of military power away from elite families and back to the court allowed the reassertion of imperial authority

분화의 세번째 주요한 동력은 주로 군호로부터 추출된 군대의 발흥이었다. AD 32년 보편적 군역의 폐지 이후 한 조정은 주로 비한인 기병, 수인, 자원자들에 의존했다. 한 말에 흥기한 군벌들은 그들의 군대를 예복적 지위의 작인들{부곡}, 유목민 전사들, 패배한 종교적 반도들로부터 충원했다. 후속된 수십년과 세기들 간, 이 부곡과 난민들은 대부분 세습적인 병원을 구성했고, 비한인 기병들이 다른 한 부분을 구성했다. 이 두 집단의 병원들은 종국적으로 개별 군벌들과 혈족적 연합의 군사적 역량을 축소시켰다. 5세기 초 몇십년 간으로부터, 군사력이 엘리트 족문으로부터 다시 조정으로 조동된 것은 황제의 권위 회복을 가능하게 했다.

 

The dependence of imperial power on this military base led to a fourth theme of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the separation of impe-rial government from society as a whole. This process had begun during the Han empire, which created a pan-imperial culture based on a non-phonetic script and a ritually-constructed capital that transcended the ties to region and place that had marked the earlierWarring States. In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the grounding of imperial authority in military power derived from populations outside the conventional civil order removed the court even further from the concerns of daily life. In these four centuries, for the rst time in Chinese history, alien rulers in-vaded and occupied China and took control of its bureaucratic machin-ery. The fact that the Yellow River valley, the traditional heartland of the Chinese empire, was ruled by foreign emperors for essentially nine of the eighteen centuries after the fall of the Han dynasty in 220 (and three more centuries, if the Tang ruling house is considered “alien”) dramati-cally demonstrates the degree to which the government of China became detached from its people and society.

이러한 군사적 기반에 대한 제권의 의존은 남북조 시대의 네번째 테마인 사회 전반으로부터의 황제 지배체제의 분리로 이어졌다. 이 과정은 이전의 전국 시대를 특징지은 지역과 장소에 대한 유대를 초월한 표의[non-phonetic]문자와 의식적으로 구축된 수도에 기반해 범제국적 문화를 조성해낸 한 왕조 시기 동안 시작되었다. 남북조 시대에 통상적인 민간 질서 외에 있는 인구로부터 나온[derive from] 군사력에서의 제권의 기반은 궁정{조정}을 일상생활의 관심으로부터 더욱 멀어지게 했다. 4세기 동안, 중국사에서 최초로, 권외의 통치자들이 중국에 침투하고 그를 점령했으며 관료제적 기관을 통제했다. 중국 제국의 전통적 중심지인 황하 계곡지가 220년 한 왕조 붕괴 이후 18세기 중 9세기(그리고 당 황실이 외래인으로 간주된다면 3세기 더) 동안 외래 황제들에 의해 통치되었다는 사실은 중국의 정체가 그 사람들과 사회로부터 어느 정도 분리되었는지를 극적으로 보여준다.

 

The nal major source of diversication during the Northern and South-ern Dynasties consisted of religious movements not tied to established po-litical or social units. During the Qin and Han empires, the state had practiced its cults, with the ruler as chief sacricer or high priest and his kinsmen or ofcials as secondary priests. The household or lineage was dened through sacrices to ancestors conducted by their leaders. Cults not sanctioned by the state—such as those dedicated to mountains, im-mortals, or animal spirits—were practiced by regional coalitions of lead-ing families and sometimes low-level ofcials. But with the rise of the great millenarian rebel movements that toppled the Han, religions drew together individuals whose only social or political ties were their shared faith. Daoism and Buddhism provided new modes of social organization as well as new models of the worlds occupied by the living and the dead. These two religious institutions altered every aspect of life in China.

남북조시대 다양화의 마지막 주요한 원동력은 기성립된 정치 혹은 사회적 단위와 연관되지 않은종교적 운동들로 구성되어 있다. 진 왕조와 한 왕조 시기, 국가는 자체의 종교{신앙}를 최고위 희생제사의 주관자나 고위 사제로서의 지배자와 부좌하는 사제들로서의 일족 혹은 관료들로써 구현했다. 가정과 혈통{가문}은 그 지도자들이 행하는 조상들에 대한 희생제로 정의되었다. 국가에 의해 규제받지 않은 신앙들-, 불멸의 존재들, 혹은 동물의 혼에 바쳐진 것들과 같은 것-은 주도적 가문들의 지역적 연합과 때때로는 저위의 관리들에 의해 실행되었다. 그러나 한 왕조를 전복시킨 <<일종의>> 천년왕국 반란 운동의 흥기와 함께, 종교들은 공통적 신념이 사회적 혹은 정치적 유대 뿐인 개인들을 규합[draw together]했다. 도교와 불교는 생자와 사자로 채워진 세계들에 대한 새로운 모형{개형}들뿐 아니라 새로운 형태의 사회적 조직을 제공했다. 이 두 종교적 {관습/교단}들은 중국의 일반 생활의 모든 양상을 바꾸었다.

 

The cumulative impact of these inter-related changes in the north and the south, and not the mere fact of protracted division, earns these centu-ries a major place in Chinese history. By the time China was reunited by the Sui Dynasty in 589, it was a different world. The once-peripheral Yangzi had become the breadbasket (or rice basket) of China, a fact marked by the Sui’s construction of the rst Grand Canal to provision the northern capitals from the produce of southern provinces. The intellec-tual universe of Chinese elites—and the very language with which they articulated it—had changed as well. That elite, dening itself through both genealogy and new literary practices, was incorporated into the state order through its hereditary claims to entry-level posts. At the oppo-site end of the social spectrum, the hereditary status of tenants and sol-diers was also written into the legal order that the Sui and Tang inherited from preceding centuries. The imperial government, underpinned by a military system derived from a modied tribal structure, asserted its transcendence of the mundane civil order, while Buddhism and Daoism, as well as the social spaces created by their temples and shrines, trans-formed both the state system of which they were now part and the kin structures in which they played a major role. This new China found itself incorporated into a greater world, where it exchanged goods and ideas with states that shared a common Buddhist religion and in some cases a common writing system. In all these ways, the neglected centuries be-tween the Han and the Tang left a profound, permanent impression on Chinese history.

단순히 이어진{연장된[protracted]} 분단이 아닌 북방과 남방에서의 상호 연관된 변화상들의 누적적 영향은 이 세기들이 중국사에서 주요한 지위를 획득하게 한다. 중국이 수 왕조에 의해 589년 재통일되었을 때, 그것은 다른 세계였다. 한때 주변이었던 양자강 유역은 중국의 빵바구니(혹은 쌀바구니)가 되었고, 이는 남방 지역들의 생산물로부터 북부의 수도들에 공급하기 위한 수 왕조의 첫번째 대운하 개착이라는 사실에 의해 현저하다. 중국 엘리트들의 지성적 세계-그리고 그것을 표현{명현}[articulate]한 바로 그 언어-도 변화했다. 스스로를 계보{보학}와 새로운 문학적 현상들 모두에 의해 정의하는 그 엘리트들은 초급 관직{기가관}들에 대한 세습적 요구들을 통해 국가 질서에 통합되었다. 사회적 스펙트럼의 반대 극단에는, 작인들과 군인들이 수 왕조와 당 왕조가 이전의 세기들로부터 물려받은 법제적 질서 내에 성문화되어 포함[written into]되었다. 개수된 종족적구조로부터 발원한 군사 체계에 의해 지지된 황제지배체제는 일상적[mundane] 민간 질서의 초월을 행했으며, 도교와 불교는 그들의 사원과 사당에 의해 만들어진 사회적 공간뿐 아니라, 그 안에서 주요한 역할을 발휘하게 된 그들이 내속된 국가체제 및 일족 구조도 모두 변화시켰다. 이 새로운 중국은 공통적인 불교 신앙을 공유하고 일부의 경우 공통의 문자체계를 공유한 국가들과 재화와 사상을 교환한 더 큰 세계에 통합된 스스로를 발견했다. 이 모든 면에서, 한 왕조와 당 왕조 사이의 무시된 세기들은 대단하고[profound] 항구적인[impression] 영향{인상}을 남겼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